참교육학부모
logo                                                
  • 소식마당
    • 알림소식
    • 지부회소식
    • 성명서/보도자료
    • 언론보도
    • 공지사항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 회원사랑방
    • 교육정보
    • 설문조사
  • 자료마당
    • 문서자료
    • 사진자료
    • 동영상자료
    • 학부모신문
    • 학부모통신자료
  • 학부모상담실
    • 사이버상담
    • 상담/통계 자료
  • 학교참여길라잡이
    • 학부모회
    • 학교운영위원회
    • 불법찬조금 및 교육비리
    • 새로운 학교
  • 교육지원센터
    • 교육안내
    • 동영상강의보기
    • 수강생사랑방
    • 교육자료실
  • 우리회소식
    • 소개
    • 활동
    • 회원가입
    • 지회창립안내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
  • 인트라넷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home l 소식마당 l 공지사항
home text

게시물 내용보기
제목 2013개정 교과서 분석(초등학교 1~2학년군)
이름  본부사무처   2013-02-19  조회 : 1,226   

*2013개정 초등학교 1~2학년군 교과서 구성

 

<1학년>

국어: 1학기 - 국어(1-가), 국어활동(1-가), 국어(1-나), 국어활동(1-나)

        2학기 - 국어(2-가), 국어활동(2-가), 국어(2-나), 국어활동(2-나)

 

수학: 1학기 - 수학(1), 수학익힘책(1)

        2학기 - 수학(2), 수학익힘책(2)

 

통합: 1학기 - 학교(1), 봄(1), 가족(1), 여름(1)

        2학기 - 이웃(1), 가을(1), 우리나라(1), 겨울(1)

 

<2학년>

국어: 1학기 - 국어(3-가), 국어활동(3-가), 국어(3-나), 국어활동(3-나)

        2학기 - 국어(4-가), 국어활동(4-가), 국어(4-나), 국어활동(4-나)

 

수학: 1학기 - 수학(3), 수학익힘책(3)

        2학기 - 수학(4), 수학익힘책(4)

 

통합: 1학기 - 나(2), 봄(2), 가족(2), 여름(2)

        2학기 - 이웃(2), 가을(2), 우리나라(2), 겨울(2)

 

* 새로운 국어 교과서에 적응하려면

 -국어 학습의 근간은 읽기와 이해력에서 비롯되고, 읽기 능력과 이해력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활동 자체가 불가능하도록 교과서가 바뀌었으므로 읽기 능력을 꾸준히 향상시켜 나가야 합니다.

 - 이해의 뒷받침 없이 개념과 이론만 먼저 암기하여 수업을 접하면 장기적인 경쟁력에서 뒤쳐지게 되어 있으므로, 반드시 다양한 활동을 통해서 개념을 찾아가는 방식으로 학습합니다.

 - 1~2학년군에서 배우는 아주 쉬운 개념도 상위 학년군으로 올라갈수록 심오한 이론의 밑거름이 되는 것들이 많으므로 쉽게 생각하고 넘어가지 말고, 쉽다고 대충 이해하고 문제를 풀어 맞히는 데에만 급급하면 상위 학년 군에서 반드시 뒤쳐지게 됩니다.

 

* 새로운 수학 교과서에 적응하려면

 - 문제풀이를 위한 수학 공식의 암기 위주 학습에서 벗어나 기본 개념과 원리를 이해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어 문제 해결능력을 키워야 합니다.

 - 읽기 능력이 없으면 사고력을 요구하는 서술형 문제를 풀기 어려워집니다. 다양한 독서활동을 통해 읽기 능력과 쓰기능력을 향상시킵니다.

 

* 새로운 통합 교과서에 적응하려면

 - 통합 교과의 가장 큰 특징은 주제 학습으로 학교에서 배운 것을 가정에서 자녀와 함께 관련된 책을 읽거나 주제를 탐구 할 수 있는 곳의 체험 활동을 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 더 중요해지는 수행평가에 대비하기 위해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느낀 점을 정확하고, 논리 정연하게 표현하는 능력을 기르는 것이 좋습니다.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543  [성명서] 상지대학교는 정대화 교수의 부당한 파면결정을 철회하고 김문기를 파면하라!  송환웅 2014-12-21 9
542  원격의료 추진 성상철, 건보공단 이사장~~~~~~~~~~????????????  송환웅 2014-12-21 8
541  의료민영화 첨병 성상철, 건보공단 이사장~~~~~~~~~~????????????  송환웅 2014-12-21 8
540  성상철, 건강보험공단을 떠나라~!  송환웅 2014-12-21 9
539  성상철, 건강보험공단을 떠나라~!  송환웅 2014-12-21 11
538  성상철, 건강보험공단 이사장 웬말이냐~?  송환웅 2014-12-21 8
537  성상철, 건강보험공단 이사장 웬말이냐~?  송환웅 2014-12-21 12
536  <성명서> 교육현장에서 편법으로 문제를 풀어 가면 안 됩니다!  송환웅 2014-12-10 65
535  < MBC를 국민의 품으로! 공동대책위원회 > 출범 선언문  송환웅 2014-12-09 51
534  <성명서> 진주의료원 경남도 서부청사 활용 승인 규탄한다!  송환웅 2014-12-05 63
533  <성명서> 공의료를 위한 두 번째 단식농성을 시작하며  송환웅 2014-12-05 58
532  [논평] 씨앤앰은 비열한 술책을 중단하라 - 해고자 ‘원직’ 복직을 촉구한다 -  송환웅 2014-12-03 73
531  <기자회견문> 국회는 즉각 군사법원 폐지와 군 양형위원회법 제정하라.  송환웅 2014-12-03 64
530  <성명서> 교육부는 고등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하는 구조개혁을 실시하고 대학평가를 통한 구조조정을 중단하라!!  송환웅 2014-12-03 68
529  <성명서> 박근혜 정부 신규 핵발전소 추진한다고 영덕에서 돈자랑, 삼척에서 힘자랑  송환웅 2014-11-28 86
528  [논평] 씨앤앰 고공농성 장기화…미래부와 방통위의 직무유기  송환웅 2014-11-28 78
527  [기자회견문] 서비스산업발전 기본법을 즉각 폐기하라!  송환웅 2014-11-27 75
526  [논평] 부당한 판결로 공정방송 투쟁을 훼손할 수 없다  송환웅 2014-11-27 73
525  등록금 캠프 안내  송환웅 2014-11-27 75
524  [논평] ‘속기록 비공개’, KBS 이사회는 언제까지 국민을 기만할 텐가  송환웅 2014-11-22 84
목록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28다음 2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