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교육학부모
logo                                                
  • 소식마당
    • 알림소식
    • 지부회소식
    • 성명서/보도자료
    • 언론보도
    • 공지사항
  • 참여마당
    • 자유게시판
    • 회원사랑방
    • 교육정보
    • 설문조사
  • 자료마당
    • 문서자료
    • 사진자료
    • 동영상자료
    • 학부모신문
    • 학부모통신자료
  • 학부모상담실
    • 사이버상담
    • 상담/통계 자료
  • 학교참여길라잡이
    • 학부모회
    • 학교운영위원회
    • 불법찬조금 및 교육비리
    • 새로운 학교
  • 교육지원센터
    • 교육안내
    • 동영상강의보기
    • 수강생사랑방
    • 교육자료실
  • 우리회소식
    • 소개
    • 활동
    • 회원가입
    • 지회창립안내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
  • 인트라넷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home l 자료마당 l 문서자료
home text

분류 : 교육관계법  교육비리  교육재정  교육정책/제도  기타  미디어  지부지회발간자료  총회및연수  특기적성교육  학교급식  학교운영위원회  학부모부담경비  학부모운동  학부모회  학생인권  학부모포럼  교육복지 
게시물 내용보기
제목 [성명서]정부는 무상급식과 무상보육 논란 부추기지 말고 교육복지 재정 계획 수립하라_141111
이름  본부사무처   2014-11-11  조회 : 7,749   
- 자료1 : [성명서]정부는_무상급식과_무상보육_논란_부추기지_말고_교육복지_재정_계획_수립하라_141111.hwp (132.0 KB) 받음 : 734


성명서

회장 박범이 수석부회장 최주영 사무처장 김희정

대표전화 02.393.8900 전송 02.393.9110 학부모상담실 393.8980

홈페이지 http://www.hakbumo.or.kr 이메일 hakbumo@hanmail.net 페이스북 chamhak

) 120-012 서울시 서대문구 충정로 1128번지, 2

 

정부는 무상급식과 무상보육 논란 부추기지 말고

교육복지 재정 계획 수립하라

 

무상급식과 무상보육은 교육복지 정책의 대표주자다. 이를 둘러싸고 창피하고 부끄러운 줄도 모르는 장면이 이어지고 있다. 교육부장관이 무상급식 예산을 누리과정 예산으로 돌리라고 하자,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경남교육청이 감사를 거부한다는 명분을 내세워 무상급식 예산을 전면 중단하겠다고 나섰다. 이번 사태의 시발점은 정부가 2015년 누리과정 예산을 전액 지방교육재정 교부금으로 편성하라고 한 것이다. ·도교육감들은 우선 임시방편으로 내년 초까지 사용할 예산편성만 할 테니 나머지는 국가가 재정지원을 하라고 요구하고 있다. 이에 청와대 경제수석이 무상급식은 박근혜 대통령 공약이 아니다. 무상보육이 박근혜 대통령 공약이다.”라고 말하는 웃기고도 슬픈 현실이 드라마처럼 벌어지고 있다. 대통령이 입을 닫고 있으니 정치권도 눈치만 보고 있다. 국민들은 세금을 내고 교육복지 정책을 추진하라고 했지 무상급식은 안되고 무상보육은 된다고 한 적이 없다. 정부에게 교육복지 정책을 정쟁의 도구로 삼지 말 것을 요구한다.

 

지방교육재정이 파탄 위기에 처했다. ·도교육청의 예산은 90% 이상 정부로부터 받는 교부금과 국고 보조금으로 편성하고 있다. 교육청이 자체적으로 재원을 마련할 방법이 없는 상태에서 경기침체와 법인세 감면 등으로 세수가 감소해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이 더욱 축소되고 있다. 게다가 박근혜 정권의 공약인 무상보육 확대에 따른 누리과정(3~5)과 초등무상돌봄 교육을 시·도교육감이 반드시 실행하라고 하면서도 이에 필요한 예산증액을 전혀 하지 않고 지방교육재정으로 충당하라고 했다. 애초 누리과정 사업은 국가 세수가 증가할 것이라는 것을 전제로 국가와 지자체 교육청이 분담해왔다. 지방교육재정 교부금으로 누리과정에 부담한 것은 2012년에 16,352억 원이었으나 2015년에는 44,549억 원으로 늘어나게 될 것이다. 세수가 늘어나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국가 정책 사업을 교육청으로 떠넘겨 지방교육재정 파탄을 불러오고 있다.

 

그러지 않아도 ·도교육감들은 재정자립도 및 재정안정을 꾀하기 어려워 일상적인 사업을 하기 힘든 상황이다. 그럼에도 대통령 공약사업인 누리과정을 예산배정도 없이 지방교육재정으로 충당하라는 것은 초·중등교육에 대한 무책임한 태도이다. 현재 교육청은 지방채를 발행해서 학교 신·증설을 하고, 퇴직금 정산 등의 예산 부족으로 사직서를 제출한 교원의 명예퇴직도 수용하지 못하고 있다. 교육환경개선 시설 투자는 급감하고 있는 실정이다.

내년에는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이 감소하고 누리과정과 초등돌봄 예산이 급증하게 되어 이러한 위기는 더욱 심각해질 것이다. 이런 상황이 지속되면 지방교육재정은 그야말로 빚더미에 앉을 수밖에 없다. 빚이 많아지면 교육환경 개선비는 물론이고 기본 학교운영비도 감액할 수밖에 없다. 무상급식 등 교육복지는 축소되고 학교 비정규직 해고와 처우 개악, 교원임금 체불 등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밖에 없다.

 

우리나라 교육복지는 초등·중학교 학교운영지원비 면제와 학습준비물 지원, 무상급식 수준으로, 무상복지라는 말을 하기도 민망한 실정이다. 게다가 한국은 OECD 회원국 가운데 민간(학부모 등)의 교육비 부담이 가장 많은 나라다. 아이 키우기 어려운 나라, 교육비 부담이 큰 나라이다 보니 출산율이 떨어지고 아이들의 행복지수는 꼴찌이고 자살률은 최고이다. 이런 사회에서 과연 국민이, 아이들이 행복할 수 있는가.

어려운 때일수록 국가가 나서서 적극적 복지를 해야 아이도 낳고 교육의 질도 높아지고 사회가 건강해진다. 이제 와서 선별복지를 한다면 그동안 쌓아 온 한국의 교육력은 급격히 저하될 것이다.

 

교육복지의 사정이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정부와 언론은 무상급식이나 무상보육을 둘러싸고 정치적 편 가르기에만 열중하고 있다. 무상급식과 무상보육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소요되는 재정 계획을 마련하는 것은 국가의 책무이다. 더욱이 대선공약을 실현하는 것인데 국가가 나 몰라라 하는 것은 무책임의 극치이다. 교육재정 확충은 교육정상화의 출발점이자 교육복지를 향해 가는 최소한의 국가책임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

이제라도 대통령과 정부는 무상급식과 무상보육을 위한 교육복지 재정 계획을 수립할 것을 촉구한다.

 

 

 

20141111

 

()참교육을위한전국학부모회

 


목록 답글

분류 : 교육관계법  교육비리  교육재정  교육정책/제도  기타  미디어  지부지회발간자료  총회및연수  특기적성교육  학교급식  학교운영위원회  학부모부담경비  학부모운동  학부모회  학생인권  학부모포럼  교육복지 
번호 구분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562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반대 손피켓 파일 내려 받기  본부사무처 2015-09-14 1203
1561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진보교육의차기의제를제안한다 간담회 자료(2015.06.01 이범)  본부사무처 2015-06-03 543
1560 기타  지난 글 입니다 2015년 5월 19일 인조잔디 토론회 자료  본부사무처 2015-06-03 488
1559 학교급식  지난 글 입니다 2015년 4월 22일 무상급식 토론회 자료  본부사무처 2015-04-28 537
1558 교육관계법  지난 글 입니다 [서울시교육척 학교 학부모회 구성 및 운영 등에 관한 조례안] 제정 공청  본부사무처 2015-04-01 621
1557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대학 교육의 질 제고 및 입학자원 급감 대비를 위한 2015년 대학 구조개혁 평가 기본계획  송환웅 2014-12-28 869
1556 미디어  지난 글 입니다 [창비주간논평] 더 나은 교육, 더 나은 사회를 위한 고민  본부사무처 2014-12-16 1055
1555 미디어  지난 글 입니다 [한겨레신문] 오피니언-무릎꿇는 사회  본부사무처 2014-12-16 1009
1554 교육재정  지난 글 입니다 교육복지파탄 근본적 해결을 위한 사회적협의기구 설치촉구 기자회견 자료_20141112  본부사무처 2014-11-12 719
교육재정  지난 글 입니다 [성명서]정부는 무상급식과 무상보육 논란 부추기지 말고 교육복지 재정 계획 수립하라_141111  본부사무처 2014-11-11 7749
1552 학생인권  지난 글 입니다 수원시 학원폭력 실태조사 결과발표 토론회 자료집_20141106  본부사무처 2014-11-07 1144
1551 교육재정  지난 글 입니다 무상보육·무상급식 파탄위기 대통령 해결과 교육재정확대 촉구 기자회견 자료  본부사무처 2014-11-06 830
1550 학생인권  지난 글 입니다 2014년 전국학생인권실태보고 발표자료_20141028  본부사무처 2014-10-30 870
1549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10.24 교육재정 정상화 국민운동본부 창립 및 토론회 자료  본부사무처 2014-10-27 923
1548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기자회견문] 특권학교폐지 집중투쟁 선포 기자회견 (자사고 주요일정 및 자사고 폐지 사업 계획 포함)20141013  본부사무처 2014-10-15 926
1547 미디어  지난 글 입니다 <종편승인검증TF> MBN 분석보고서 발표  송환웅 2014-10-14 1129
1546 학부모포럼  지난 글 입니다 참교육학부모회 창립25주년 기념, 제35차 학부모 포럼 '학부모 운동 25년, 성과와 과제'  본부사무처 2014-10-14 924
1545 미디어  지난 글 입니다 문창극 총리후보자 검증보도 심의에 대한 방송심의시민감시단 보고서  송환웅 2014-09-03 1020
1544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자료집] 한국사 교과서 발행체제 개선 토론회_20140826  본부사무처 2014-08-27 1102
1543 교육정책/제도  지난 글 입니다 [자료집]국회 긴급토론회 <한국사 교과서 국정 전환, 무엇이 문제인가?>_20140825  본부사무처 2014-08-27 1218
목록
1234567891011121314151617181920..79다음 20개